해외토픽

한국당 '봉준호 마케팅' 점입가경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20-05-27 08:52 조회53회 댓글0건

본문

대구에 기념관, 생가, 동상..한국당 '봉준호 마케팅' 점입가경

 

봉준호 기념관, 봉준호 공원, 봉준호 생가터 복원, 봉준호 동상, 봉준호 명예의 전당, 봉준호 영화박물관….

 

대구 중·남구 선거구에 출마한 배영식(71) 한국당 예비후보는 지난 11일 “봉준호 영화의 거리, 봉준호 카페의 거리,

봉준호 생가터 복원, 봉준호 동상, 영화 기생충 조형물을 남구에 설치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봉 감독의 위대한 업적을 영구보존·계승시키기 위해 그가 태어나 성장한 남구 생가터 주변 지역을 봉준호

영화·문화의 거리로 지정하고 인접 지역을 카페의 거리로 조성하겠다”고 했다.

 

중·남구 선거구에 출마한 장원용(54) 한국당 예비후보도 이날 “대구 남구 대명동에 봉준호 기념관을 건립하고

봉준호 공원을 조성하겠다. 봉 감독의 업적을 기리는 기념관을 대구 남구 대명동에 건립해 대구에서 제2, 제3의

봉 감독을 배출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같은 선거구에 출마한 도건우(48) 한국당 예비후보는 이날 “대구에 봉준호 명예의 전당 건립하고 영화박물관,

독립영화 멀티 상영관, 가상현실(VR) 체험관, 봉준호 아카데미 등을 유치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봉준호 감독과 남구에서 어린 시절을 함께 한 또래 세대로서 자부심을 느낀다. 과거 대구 영화의 중심이었던 중구와 봉 감독의 생활 무대였던 남구를 봉준호 타운으로 조성하겠다”고 했다.

 

대구 달서구병에 출마한 강효상(59) 한국당 예비후보는 “대구신청사 옆 두류공원에 봉준호 영화박물관을 건립해 대구신청사와 함께 세계적인 영화테마 관광메카로 만들겠다”고 공약했다.

 

한국당 예비후보들이 ’봉준호 마케팅‘에 열을 올리지만 이를 보는 시선이 곱지만은 않다.

대구 중·남구 선거구에 출마한 이재용(65) 더불어민주당 예비후보는 이날 입장문을 내어 한국당 예비후보들을

비판했다. 이 예비후보는 “자신들이 집권했던 시기 블랙리스트로 낙인을 찍었던 영화인에 대한 최소한의

반성과 사과, 일말의 부끄러움도 없이 국민들의 감동에 무임승차하려는 몰염치한 행태에 분노하지

않을 수 없다”고 지적했다.

그는 한국당 예비후보들을 향해 “졸속 공약으로 시민들의 감동에 무임승차하고 있다”고 꼬집었다.

...

한겨레 김일우 기자 http://news.v.daum.net/v/20200212111057126

 

자칭 보수 세력들의 안하무인은 확실히 남다르네요.

기사에 따르면 봉준호 감독은 대구 남구에서 태어나 초3까지 학교를 다니다가

서울로 이사를 했다고 합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